홈 > 남자이야기 > 공지사항

  • 제목
  • [언론보도] 현대인의 성기능을 저해하는 생활습관, 비뇨기과 방문이 필수
  • 작성자
  • 맨클리닉



현대인의 비뇨기 문제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음주, 흡연, 스트레스, 좌식생활, 식습관 등 남자의 성기와 성관계에 문제를 일으킬 요인들이 많아지고 있는 것이다. 실제로 중년층의 전립선 질환 발병률이 해마다 늘어나고 있으며, 중년층의 전유물이라 여겼던 발기부전도 20~30대의 20%가 앓고 있다고 한다.

 

남성의 성기능에 중요한 것은 혈액순환이다. 원활한 혈액순환을 통해 음경에 피가 모이고 지속적인 성관계가 가능하기 때문. 하지만 현대인들의 생활습관은 성기의 혈액순환을 저해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남자의 비뇨기 문제를 불러일으키고 혼자서 해결하려 할 경우 치료가 쉽지 않다.

 

맨남성의원 천호점 박희영 원장은 남성들의 비뇨기과 방문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중년층의 전유물이었던 성기능 저하의 문제는 젊은 층에도 일어나고 있다. 현대인의 생활습관이 남성 성기능에 영향을 주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하면서

 

건강하지 못한 생활습관이 잦은 현대인은 특히 몸관리에 철저해야 한다. 평소 꾸준한 운동과 건강한 식습관을 통해 자신의 몸관리를 철저히 하지 않으면 급속한 성기능 약화를 겪을 수 있다고 말했다.


남성 성기능의 문제는 남의 일로 치부할 일이 아니다. 스스로도 건강하지 못한 생활습관을 가지고 있다면 성기능 약화는 언제든 일어날 수 있다. 아침 발기가 되지 않는 남성들의 절망감은 이만저만이 아니다. 이를 예방하는 것은 자기자신을 관리하는데에서 비롯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