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남자이야기 > 공지사항

  • 제목
  • [언론보도] 2016년 새해, 밤이 기대되는 남자가 되기 위하여
  • 작성자
  • 맨클리닉


丙申年 새해가 밝았다. 여기저기서 가정의 평화, 경제 발전 등 작년보다 발전된 한해가 되길 염원하는 소리가 들린다. 2016년에는 남성들의 성 건강이 2015년 보다 나아지는 한해가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다.

 

하지만 성 건강에 대한 추세는 그렇지 않다. 남성들의 성 질환이 점점 늘어나는 모양새다. 현대 남성들의 성기능에 좋지 않은 생활습관이 만연한 탓이다. 스트레스, 회식문화, 잦은 야근은 남성들의 성기능에 부담을 지우고 있다.

 

맨남성의원 인천부평점 문성진 원장은 새해를 맞아 조루, 발기부전 등 남성질환으로 비뇨기과를 찾는 남성들이 점점 늘고 있다. 남성적 자신감을 떨어뜨리는 요소들을 제거하고 활력으로 가득찬 2016년을 보내고자 하는 것이다

 

이어서 남성의원도 의학의 발달에 따라 남성질환에 대한 시술 및 수술시간이 점점 짧아져 왔다. 따라서 병원을 방문하는 많은 남성들의 부담이 상당히 가벼워졌다. 자신이 성 기능 장애로 고민하고 있다면 가까운 병원을 찾아 자신의 성기능을 상담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2016, 강력한 남성으로 다시 태어나고 싶다면 혼자 고민하는 것에서 벗어나서 전문 비뇨기과를 찾아 자신의 고민을 적극적으로 해결하고자 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성기능 문제로 혼자서 끙끙 앓는 것은 치료기간도 오래걸릴뿐더러 일상생활의 스트레스로 남자의 자신감을 저해한다. 2016년 새해에는 많은 남성들이 성기능 문제에 대한 적극적인 해결을 통해 밤이 기대되는 남자가 되었으면 한다.